블로그 이미지
대단한 단편영화제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2010.09.06 22:11 커뮤니티/보도자료

4회 대단한 단편영화제가 오늘 저녁 7시 상상마당 Live Hall에서 화려한 막을 연다. 오늘 개막식 사회는 대단한 단편영화제와 특별한 인연을 가지고 있는 배우 양익준과 이채은의 사회로 진행된다. 특히, 양익준은 지난 1회 대단한 단편영화제의 사회를 맡은 뒤 3년 만에 다시 개막식 사회를 맡게 되어 대단한 단편영화제와의 끈끈한 우정을 보여주고 있다.

 

오늘 개막식에는 개막작 <사랑은 100℃>를 연출한 김조광수 감독과 두 주연배우를 비롯해 단편 경쟁 부문 심사위원인 민규동 감독, 김은영 프로듀서, 김혜리 기자, 배우특별전의 정인기, 본선 상영작 감독 등 영화인들이 대거 참석해 자리를 빛낼 예정이다. 또한 개막축하공연으로몽구스의 리더 몬구가 이끄는네온스의 특별 공연이 마련되어 있다.

 

4회 대단한 단편영화제는 오늘 개막식을 시작으로 7일 동안 단편경쟁섹션, 중편초청섹션, 특별전 섹션 등 총 3개 섹션에서 60편의 작품을 만날 수 있다. 티켓 가격은 5,000원이며 영화제 기간 동안 벼룩시장을 비롯해 다양한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사회           배우 양익준, 배우 이채은

심사위원    민규동 감독, 김은영 프로듀서, 김혜리 기자

축하공연    네온스

개막작      <사랑은 100℃>(연출 김조광수)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대단한 단편영화제

티스토리 툴바